자유게시판

먹다가 바르면 가을 피부에 좋은 먹을거리 5

김문식 0 1
입력 2018년 10월 25일 08:32

[사진=woodlandtrust.org.uk] 가을이 깊어가고 있다. 바깥 활동에 좋은 시기지만 큰 일교차와 바람으로 인해 피부가 건조해지기 쉽다. 피부가 건조해지면 각질이 일어나거나 트면서 가려움증이 유발되고 노화가 촉진된다.

이러한 현상을 막기 위해서는 얼굴에 충분한 수분크림을 바르고 샤워 즉시 바디로션을 발라줘야 한다. 또 물을 충분히 마시고 제철 과일이나 채소를 먹는 것도 좋다.

이러한 식물성 식품은 섭취하는 것도 좋지만 피부에 마사지함으로써 피부 건강을 증진시킬 수도 있다. ‘비웰닷컴’이 소개한 가을 피부에 좋은 식품 5가지를 알아본다.

1. 사과

사과는 항산화 성분, 항염증 성분 등의 다양한 생리 활성 화합물이 들어있다. 심지어 항암 효과까지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어 매일 반드시 먹어야 하는 과일 중 하나로 꼽힌다.

또한 사과를 갈아 얼굴에 마사지하면 사과의 잔여물이 효소 작용을 일으켜 피부를 촉촉하게 만드는데 도움이 된다. 사과 식초와 물을 섞어 샴푸하면 푸석푸석한 머리카락에 윤기를 더할 수도 있다.

2. 호박

호박은 비타민 A 함유량이 높은 음식이다. 레티놀은 비타민 A의 한 종류로 피부의 노화를 방지하는 작용을 한다.

호박을 삶아 으깬 다음 꿀, 레몬즙 등과 섞어 각질이 일어난 부위, 피부 결이 거칠고 톤이 일정하지 않은 부위 등에 도포하면 피부 상태가 전반적으로 매끄럽게 개선된다.

3. 당근

당근의 주황색 빛깔을 내는 베타카로틴은 주름의 원인이 되는 자외선으로부터 피부를 보호하는 작용을 한다. 또 블랙헤드나 색소가 침착된 부위를 완화하는 역할도 한다.

당근이 부드러워질 때까지 물에 끓인 다음 갈거나 으깬 뒤 올리브 오일과 레몬즙을 더해 얼굴에 15분간 덮어주면 주름살을 예방하는데 도움이 된다.

4. 양배추

양배추는 콜라겐의 합성을 돕는 비타민 C의 함량이 높아 피부의 탄력을 높이는데 도움이 된다. 또 식이섬유가 풍부하고 칼로리가 낮아 장운동이 원활하게 하는데 도움이 된다. 따라서 양배추를 많이 먹으면 변비 등으로 인해 발생하는 피부 트러블도 예방할 수 있다.

5. 마

마에는 식물성 스테로이드인 디오스게닌이 들어있다. 디오스게닌은 항염증과 항 노화 효과가 있다.

연구에 따르면, 디오스게닌은 콜라겐의 생성을 왕성하게 분비시키는 역할도 한다. 콜라겐은 피부를 촉촉하고 

Comments